UPDATED. 2018-09-18 16:49 (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방중 이틀째, 경협모색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방중 이틀째, 경협모색
  • 강대학 기자
  • 승인 2018.06.20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NS
사진=SNS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방중 이틀째인 20일 오전 베이징(北京) 농업과학원을 전격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위원장의 전용차인 금색 휘장이 새겨진 VIP 차량 2대와 수행원 차량은 이날 오전 830분께(현지시간) 사이드카 호위를 받으며 일제히 조어대(釣魚台)에서 나와 북쪽으로 향했다. 이들 차량은 이후 베이징 농업과학원에 들어갔다가 나오는 장면이 목격됐다고 전한다.

베이징 소식통은 "김정은 위원장 일행이 농업과학원에 들른 것으로 보인다"면서 "북한이 농업분야 개혁에 관심이 많은 점이 반영된 것 같다"고 전했다.

농업과학원은 지난 5월 방중한 북한 노동당 '친선 참관단'이 방문한 장소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당시 박태성 노동당 부위원장이 이끈 참관단은 베이징에서 농업과학원 문헌정보중심과 중관춘 과학원 문헌정보중심 등을 둘러보며 북한이 IT 등 과학기술과 농업 분야에서 중국과 협력을 원한다는 점을 내비친 바 있다. 참관단 방중 당시 중국은 북한에 농업과 과학기술, 인문분야의 대규모 협력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져, 김 위원장이 참관단 방문지를 다시 찾으며 북중 경협을 모색한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