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1-17 23:01 (토)
‘선을 넘는 녀석들’ 민호, 반신반의 사해 입수 포착
‘선을 넘는 녀석들’ 민호, 반신반의 사해 입수 포착
  • 유선희 기자
  • 승인 2018.06.29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클레오파트라가 사랑한 사해 즐기기 4종 세트도 공개
▲ MBC ‘선을 넘는 녀석들’
[국민투데이]‘선을 넘는 녀석들’ 샤이니 민호가 반신반의하며 사해에 입수한 모습이 포착됐다.

이스라엘 여행 중이던 그는 염분이 높아 몸이 저절로 물에 뜨는 것으로 알려진 사해를 방문해 직접 소문 확인에 나섰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자아낸다.

29일 방송되는 MBC 탐사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 11회는 김구라-이시영-설민석-샤이니 민호가 클레오파트라가 사랑했던 사해를 방문해 이스라엘의 숨은 매력을 선보이는 탐사 여행이 예고돼 있다.

몸이 정말 뜰까 반신반의하며 망설이던 것도 잠시. 공개된 사진 속 그는 여유로운 미소를 띤 채 에메랄드빛 물결에 몸을 맡긴 채 가부좌를 틀고 있어 보는 이의 웃음을 자아낸다.

또한, 김구라와 함께 물 위에 둥둥 떠 있는 모습은 다정한 수달 부자를 연상케 해 훈훈함을 자아낸다.



제작진에 따르면 민호는 몸이 떠오르는 기적이 일어나는 사해에서 수영은 물론 독서와 영상통화 등 김구라가 말한 “몸으로 할 수 있는 최고의 경험”을 만끽하며 왕비 부럽지 않은 시간을 가졌다고 한다.

특히 민호는 김구라-이시영-설민석과 함께 손을 꼭 붙잡고 싱크로나이즈드 스위밍에도 도전했다고 전해지는 가운데 네 사람이 완성한 예술 작품과 민호가 선보인 사해 즐기기 4종 세트는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이스라엘 숨은 매력의 정수 사해에서 몸이 떠오르는 기적을 선사 할 샤이니 민호의 이스라엘 여행 이야기는 29일 저녁 9시 50분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발로 터는 세계여행 ‘선을 넘는 녀석들’은 김구라-이시영-설민석을 중심으로 국경을 접한 두 나라의 닮은 듯 다른 역사와 문화, 예술, 그리고 글로벌 이슈까지 들여다 보는 탐사 예능 프로그램이다.

실제 발로 거닐며 현지에서만 느낄 수 있는 여행의 묘미를 살리면서도 시청자와 눈높이를 맞춘 다양한 정보를 담아내며 첫 방송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매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