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8-15 12:32 (수)
김해시, 도내 최초 ‘송무시스템’ 도입
김해시, 도내 최초 ‘송무시스템’ 도입
  • 이현준 기자
  • 승인 2018.07.31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빅데이터를 통한 쟁송요인 사전차단으로 법적분쟁 예방
▲ 김해시
[국민투데이]김해시는 지난 30일 경남도내 최초로 ‘송무시스템’을 구축하여 시험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송무시스템은 시를 당사자로 하는 쟁송이 나날이 증가함에 따른 효율적인 대응 차원에서 지난 4월부터 3개월간 용역을 통해 개발·도입된 혁신적 관리 시스템이다.

시는 기존의 내부 인트라넷과 엑셀파일 형식으로 이원화되어 있던 소송사건 데이터를 통합하여 체계적으로 관리함으로써 승소율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더 나아가서는 빅데이터 구축을 통해 쟁송요인을 사전에 차단하여 법적분쟁을 예방하는 효과까지 내다보고 있다.

시는 총4000여 건에 이르는 방대한 소송사건 데이터의 입력, 검증 및 빅데이터 구축 작업 등을 위하여 향후 3개월간 현재 진행중인 소송사건 입력 및 검증, 시스템 안정화 절차를 거친 후 2020년 7월까지 기존 사건을 포함한 전체 소송사건 빅데이터를 완벽히 구축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송무시스템 도입으로 소송현황의 체계적 관리·분석이 가능하게 되었으며, 이를 통해 시민들로부터 신뢰받는 행정구현에 앞장서는 한편, 승소율 제고 및 법적분쟁 예방 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