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9-19 14:39 (수)
가을철 진드기 매개감염병 이렇게 예방하세요
가을철 진드기 매개감염병 이렇게 예방하세요
  • 이귀정 기자
  • 승인 2018.09.04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쯔쯔가무시증 예방 위해 진드기 물리지 않도록 개인위생수칙 실천
▲ 진드기 감염병 예방 포스터
[국민투데이]순천시보건소에서는 야외활동이 많은 가을철을 맞아 농작업이나 추석 전 벌초, 성묘 시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쯔쯔가무시증은 야생 들쥐 등에 기생하는 쯔쯔가무시균에 감염된 털진드기의 유충이 사람을 물 때 균이 사람의 몸속으로 침투해 발생하는 질환으로 야외활동 1∼2주 후 감기와 비슷한 고열, 오한, 근육통, 복통, 인후염, 발진 등의 증상으로 나타나며 전체 환자의 90% 이상이 가을철에 발생한다.

진드기 매개감염병 예방을 위해서는 야외활동 및 농작업 시 풀밭 위에 옷 벗어두지 않기, 돗자리 펴서 앉기, 풀밭에서 용변 보지 않기, 등산로 벗어난 산길 다니지 않기, 작업 시 일상복 아닌 작업복 구분해 입기, 진드기가 묻어 있을 수 있는 야생동물과 접촉하지 않기와 야외 활동 후에는 옷을 털어 반드시 세탁하기, 귀가 즉시 목욕하기 등 예방수칙을 철저하게 지키는 것이 가장 좋은 예방 방법이다.

올해의 경우 장기간 폭염이 계속되는 이상 기온 현상과 집중 호우로 인한 진드기 등 매개체의 증가가 우려됨에 따라 예방활동을 강화할 예정이다.

순천시보건소에서는 쯔쯔가무시증 발생을 사전에 막기 위해 고위험군인 농업종사가구 대상으로 예방용 기피제 배부, 마을방송, 리플릿과 홍보물 배부 활동을 강화함은 물론 등산로, 산책로 등에 감염병 예방 홍보판과 진드기 기피제 보관함을 점검하고 추석이 다가옴에 따라 벌초, 성묘객이 급격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어 이들을 대상으로도 예방활동을 강화할 방침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진드기 매개감염병 예방을 위하여 농작업 및 야외활동 시 반드시 예방수칙을 준수하고 진드기에 물린 상처가 있고 피부발진, 발열증상 등이 나타나면 즉시 의료기관에서 치료를 받아야 된다”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