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9-19 14:39 (수)
특별수사단, 댓글 공작 의혹, 조현오 전 경찰청장 소환,,,
특별수사단, 댓글 공작 의혹, 조현오 전 경찰청장 소환,,,
  • 박종순 기자
  • 승인 2018.09.05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댓글 공작' 의혹받고 있는 조현오 전 경찰청장, (kbs 캡쳐)
사진='댓글 공작' 의혹받고 있는 조현오 전 경찰청장, (연합뉴스tv 캡쳐)

이명박 정부 시절의 이른바 '댓글 공작' 의혹을 받고 있는 조현오 전 경찰청장이 오늘 5일 오전 경찰 특별수사단에 소환된다.

특별수사단은 지난 3월부터 조 전 청장의 '댓글 공작' 의혹을 자체 수사해 왔다.

조현오 전 청장은 재직 시절 각종 시국 현안에 정부 우호적인 인터넷 댓글을 달도록 경찰관들에게 지시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조 전 청장의 지시로 보안과 정보 기능 경찰 100여 명이 댓글 공작에 동원된 것으로 보고 있다.

조사결과, '한미 FTA' 와 '한진중공업 희망버스' '구제역 사태' 등에 동원된 경찰이 정부 우호 댓글 7천여 개를 단 것으로 드러났다.

특별수사단은 일선 경찰관이 하지 않아도 되는 불법 댓글 작업을 조 전 청장이 지시했다고 보고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혐의를 적용해 조사할 예정이다.

조 전 청장의 지시로 댓글 공작을 총괄한 혐의를 받는 황 모 당시 경찰청 보안국장 등 3명에 대한 구속영장은 법원에서 기각된 바 있다.

지난 3월부터 댓글 공작 의혹을 수사해 온 특별수사단은 경찰청 본청과 각 지방경찰청 보안, 정보 부서 등 수십 곳을 압수수색하고,댓글 공작을 수행했던 경찰관을 소환해 조사해왔다.

조 전 경찰청장의 댓글과 정치 관여가 어디까지 일지 주목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