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9-19 14:39 (수)
호평만발 ‘댄싱하이’ 콘텐츠 화제성-영향력 더블 7위로 신규진입! 10대 괴물댄서와 함께 대박 기운이!
호평만발 ‘댄싱하이’ 콘텐츠 화제성-영향력 더블 7위로 신규진입! 10대 괴물댄서와 함께 대박 기운이!
  • 유선희 기자
  • 승인 2018.09.13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댄싱하이’ 콘텐츠 화제성-영향력 조사 기관 2곳 모두 7위 기록!
▲ KBS 2TV ‘댄싱하이’
[국민투데이] 10대 괴물댄서들과 ‘댄통사고’를 일으킨 ‘댄싱하이’가 호평 속에서 콘텐츠 화제성과 영향력 부분에서 더블 7위로 신규 진입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첫 방송부터 박시현, 김예리, 오동교, 이수정, 송찬이 등 프리스타일부터 왁킹, 로킹, 브레이크댄스까지 화려한 장르의 댄스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선배 댄서들의 응원 심사평이 큰 화제를 모은 것이다.

KBS 2TV 10대들의 댄스 배틀 ‘댄싱하이’는 12일 CJ ENM과 닐슨코리아가 발표한 9월 첫째 주 콘텐츠 영향력지수 집계에서 첫 방송과 동시에 7위에 진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CPI 지수는 219.3으로, 소셜 버즈량으로 집계되는 화제 되는 프로그램 순위에는 5위에 진입했다.

‘댄싱하이’는 지난 10일 발표된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의 TV 화제성 주간리포트에서도 비드라마 부문에서 7위를 기록했다.

이처럼 2곳의 조사 기관의 콘텐츠 화제성과 영향력 부분에서 더블 7위를 기록한 ‘댄싱하이’는 첫 방송부터 10대 괴물 댄서들이 대거 등장해 시선을 강탈하고 저스트 절크, 리아킴, 이기광, 호야, 이승훈 선배 댄서이자 코치인 5팀의 ‘응원 심사평’이 큰 화제를 모았다.

특히 자극적이고 경쟁으로 점철된 최근 오디션 프로그램들과의 차별성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얻었다. ‘댄싱하이’는 첫 방송부터 참가자들의 실력과 열정, 땀 흘린 자에 대한 응원과 진심 어린 조언으로 이어지는 방송 내용으로 큰 재미를 선사하며 ‘대안형 배틀 프로그램’이라는 시청자들의 호평을 얻은 바 있다.

‘댄싱하이’가 10대들의 댄스 배틀이라는 점에서 더블 7위가 의미하는 바가 크다.

10대들을 대상으로 10대들만 소비하는 프로그램이 아니라 주요 출연진이 10대인 콘텐츠 그 자체로 영향력과 파급력을 가진 것을 증명했기 때문. 이러한 영향력과 화제성은 앞으로 콘텐츠를 소비하는 시청 층의 확대를 기대할 수 있다는 점에서 더욱 기대를 모은다.

한편, 열정 넘치고 실력과 잠재력까지 지닌 10대 댄서들이 등장해 어디에도 없었던 댄스 배틀을 펼치는 ‘댄싱하이’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