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4 21:44 (금)
백두대간에서 만나는 세계민속놀이 추석맞이 민속놀이·풀벌레 체험전
백두대간에서 만나는 세계민속놀이 추석맞이 민속놀이·풀벌레 체험전
  • 김수선 기자
  • 승인 2018.09.18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을 풀벌레와 함께 즐기는 다양한 세계전통놀이체험
▲ 가을 풀벌레와 함께 즐기는 다양한 세계전통놀이체험

[국민투데이] 남원시는 오는 추석연휴 기간 백두대간생태교육장전시관에서 '추석맞이 민속놀이·풀벌레 체험전'을 운영한다.


이번 소규모 특별전은 추석연휴 기간 전시관을 방문하는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민속놀이체험, 풀벌레전시, 체험프로그램 등이 운영되며, 추석연휴인 23일과 25일은 입장료도 면제 된다.

민속놀이체험은 한국 전통놀이인 투호, 제기차기, 팽이치기 등을 체험할 수 있고 따가오, 다루마오토시, 콩쥬, 마트료시카 등 세계 여러 나라의 전통놀이도 함께 마련되어 있어 연휴기간 방문하는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풀벌레전시는 9∼11월 사이 백두대간 주변에서 관찰할 수 있는 방아깨비, 철써기, 왕귀뚜라미, 베짱이, 넓적배사마귀 등 20여종의 토종 풀벌레를 전시해 아름다운 울음소리와 신비한 생태를 관찰할 수 있다.

체험프로그램은 닥종이인형, 클레이솟대, 자개거울, 곤충표본 등 다양한 만들기체험이 진행되며 행사기간 전시관을 방문하는 관람객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닥종이인형, 클레이솟대는 무료로, 자개거울, 곤충표본은 유료로 이용할 수 있다.

전시관 관계자는 “이번 소규모 특별전을 통해 점차 잊혀져가는 우리 전통놀이문화를 계승하고, 가족 간 화합·소통의 장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