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22 20:12 (월)
‘아시아 번역이 이야기하는 한국문학 3選’ 개최
‘아시아 번역이 이야기하는 한국문학 3選’ 개최
  • 이현준 기자
  • 승인 2018.10.08 11:0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시, 유네스코 창의도시 1주년 기념 및 한국문학 교류 확산
▲ ‘아시아 번역이 이야기하는 한국문학 3選’ 포스터

[국민투데이] 부천시는 오는 12일 복사골문화센터 판타지아극장에서 ‘아시아 번역이 이야기하는 한국문학 3選’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지난 9월 업무협약을 맺은 부천시와 한국문학번역원의 첫 협업사업으로, 부천시의 유네스코 문학창의도시 가입 1주년을 기념하고 한국문학 교류 확산에 기여하고자 기획됐다.

‘채식주의자’, ‘항아리’, ‘달려라, 아비’ 등 3개 세션으로 이뤄지며 각 작품을 번역한 중국, 일본, 베트남 번역가 7인이 패널로 참여한다. 특히 마지막 세션은 《달려라, 아비》의 저자 김애란 작가가 직접 참여하는 ‘작가와 번역가의 토크콘서트와 낭독회’로 진행되며 세션 후에는 작가 사인회가 있을 예정이다.

세션1 ‘채식주의자’에서는 부천문인과 함께 하는 낭독시간이, 세션2 ‘항아리’에서는 부천시민과 함께 하는 낭독시간이 마련돼 부천문인과 시민이 참여하는 뜻깊은 행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행사장 로비에는 부천시 유네스코 문학창의도시 및 한국문학번역원 홍보전시가 진행된다. 전 세계 28개 유네스코 문학창의도시로부터 기증받은 도서와 한국문학번역원에서 엄선한 번역서 등을 전시하며, 문학자판기 체험 등 문학과 관련된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일 계획이다.

행사 참여 신청은 부천시립도서관 홈페이지에서 사전 접수한다. 전시행사는 누구나 무료로 체험, 관람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상동도서관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XEvilBestAgern 2018-10-09 13:14:37
Yep, f*kin sp*am. Yes, yes, yes, AGAIN. And - yes, IT F*KIN WORKS BECAUSE YOU READ IT! :)
Because XEvil 4.0 WAS RELEASED! It's bypass ANY captcha included ReCaptcha-2 and ReCaptcha-3.
Neeed more info (just to...maybe kill this Evil? ;))

Just Google or YouTube for it.
You'll be impressed.

Peace to you, bro!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