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1-15 10:19 (목)
‘토크 노마드-아낌없이 주도록’ 김구라, 예능계 팔 6개 가마 할아범 다작 왕 뜻밖의 감정 이입 짠내폭발 허우적거림 웃음 폭발
‘토크 노마드-아낌없이 주도록’ 김구라, 예능계 팔 6개 가마 할아범 다작 왕 뜻밖의 감정 이입 짠내폭발 허우적거림 웃음 폭발
  • 유선희 기자
  • 승인 2018.11.02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크 노마드' 김구라, 애니메이션 ‘센과 치히로 행방불명'을 통해 바라본 우리네 가장의 모습
▲ MBC ‘토크 노마드’
[국민투데이] ‘토크 노마드-아낌없이 주도록’ 다작 왕 김구라가 예능계 팔 6개 ‘가마 할아범’으로 변신해 큰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그는 애니메이션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에서 6개의 팔로 한 번에 여러 가지 일을 하는 가마 할아범에게 뜻밖의 감정 이입을 하며 허우적거리는 흉내를 선보일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2일 밤 8시 50분 방송될 로드 토크 버라이어티 MBC ‘토크 노마드-아낌없이 주도록'에서는 김구라가 애니메이션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의 가마 할아범에 감정 이입한 모습이 공개된다.

김구라는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의 모티브가 된 건축 박물관에서 이 애니메이션의 명장면으로 가마 할아범의 등장을 꼽았다. 김구라는 가마 할아범이 일하는 모습에 격한 공감을 했다.

김구라는 가마 할아범의 모습을 통해 우리네 가장의 모습을 바라볼 수 있다며 자신의 생각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아! 나 같은!”이라며 팔을 허우적거리며 자신이 다작을 하는 모습을 가마 할아범이 된 것처럼 흉내 내 웃음과 함께 짠내를 폭발했다고.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구라와 가마 할아범 팔 CG가 혼연일체 된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그는 자고 일어나는 시늉까지 하며 쉴 틈 없이 일을 하는 자신의 모습을 표현했고 이에 류현경 등 노마드들이 모두 웃음을 참을 수 없었다는 후문.

스스로 예능계 팔 6개 가마 할아범으로 변신해 큰 웃음을 선사한 김구라는 ‘토크 노마드’에서 영화, 소설, 음악 등 다양한 지식들을 대 방출하며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방송에서는 류현경과 조승원 기자가 함께 해 더 깊은 잡학 다식의 매력을 내뿜을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김구라가 가마 할아범으로 변신해 허우적거리는 빵 터지는 모습과 류현경, 조승원 기자가 함께하는 일본 편 마지막 이야기는 2일 밤 8시 50분 방송되는 ‘토크 노마드-아낌없이 주도록’을 통해 공개된다.

한편, '토크 노마드-아낌없이 주도록'은 국내외 유명한 드라마, 음악, 영화 증의 배경이 된 장소를 찾아 떠나는 로드 토크 버라이어티로 아낌없이 풀어 놓는 고품격 토크로 '힐링 이펙트'를 선사하고 있다.

명장면 속으로의 산책을 표방하는 자유로운 감성 충전 로드 토크쇼 '토크 노마드-아낌없이 주도록'은 '진짜사나이300', '나 혼자 산다'로 이어지는 MBC 금요예능존의 첫 스타트를 끊는 프로그램으로, 영화, 음악, 문학작품 등 다양한 분야를 두루 아우르는 노마드들의 깊이 있는 이야기들로 시청자들에게 잔잔한 감동과 힐링을 선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