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통신중학교, 고령자들 장애인 학생 등에 배움의 터전에 한목...
방송통신중학교, 고령자들 장애인 학생 등에 배움의 터전에 한목...
  • 강대학 기자
  • 승인 2019.02.10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승원 광명시장
박승원 광명시장

 

광명시 광명중학교 부설 방송통신중학교(교장 윤병훈) 제1회 졸업식이 지난 9일 광명중학교 다목적실에서 만학도 72명과 가족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3학년 학생 71명과 조기졸업자 1명을 포함하여 총 72명의 학생이 뜻깊은 졸업장을 받았다. 이 중에는 50∼70대 늦깎이 학생 62명(86%)과 78세(1941년생) 최고령 졸업생도 있어 참석한 모든 사람들에게 더 의미 있는 졸업식이 되었다.

방송통신중학교는 고령자들에게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고 장애인 학생 등 어려운 환경에 있는 학생들이 배움의 끈을 놓지 않고 자신의 꿈을 실현하기 위한 배움터 역할을 하는데 크게 기여하고 있다.

시는 배움의 기회를 놓쳤으나 배움의 열망으로 학업을 계속하고자 하는 학생들을 위해 방송통신중학교 학생 225명에 대한 급식 지원(연 37,800천원)을 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학생들을 위해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졸업식 축사에서 “누구나 배움의 권리를 누리고 학습을 통해 발전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며 “즐겁게 배우고 신나게 나누는 광명 교육을 통해 광명시와 시민의 미래는 밝을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광명중학교 부설 방송통신중학교는 중학교 학력을 취득하지 못한 성인과 학업중단 청소년 등에게 학력취득 기회를 주기 위해 2015년에 설립한 공립 중학교로 온라인 및 출석 수업으로 운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