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외교장관, 美유태인위원회(AJC) 사무총장 접견
강경화 외교장관, 美유태인위원회(AJC) 사무총장 접견
  • 김지선 기자
  • 승인 2019.04.24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24일 오후 외교부 청사에서 데이비드 해리스 미 유태인위원회(AJC) 사무총장을 접견했다. © 외교부 제공=뉴스1

 


(서울=뉴스1) 최종일 기자 =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24일 오후 외교부 청사에서 데이비드 해리스 미 유태인위원회(AJC) 사무총장을 접견하고 Δ한반도 정세 Δ한미동맹 Δ한-이스라엘 관계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강 장관은 최근 한반도 정세 및 우리 정부의 노력에 대해 설명하고, 우리 외교․안보 정책의 근간이자 한반도 평화․안정의 핵심 축인 한미동맹이 지속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미 조야내 영향력 있는 단체인 AJC측의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또 AJC가 미국 내 한인사회와도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미국내 한인-유태인간 교류·협력 증진을 위해 적극적 역할을 수행해 줄 것을 요청했다.

해리스 사무총장은 한반도 평화를 위한 한국 정부의 노력이 결실을 맺길 바란다고 하면서, 앞으로도 AJC가 한국 및 미국내 한인 사회와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며 한미동맹 발전을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아울러 한국과 이스라엘이 민주주의 등 가치를 공유하고 첨단 IT 산업이 발달하는 등 유사성이 큰 만큼, 앞으로 협력의 잠재력이 크다고 하고, 한-이스라엘 관계가 지속 발전되길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