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치트키 라미란, 포커페이스 ‘엄근진’ 매니저와 일상 최초 공개
예능 치트키 라미란, 포커페이스 ‘엄근진’ 매니저와 일상 최초 공개
  • 유선희 기자
  • 승인 2019.04.26 0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미란 매니저, 24시간 포커페이스X정곡을 찌르는 팩트 폭격
▲ <사진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국민투데이]예능 치트키 배우 라미란이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포커페이스 ‘엄근진’ 매니저와 일상을 최초로 공개한다. 그녀는 매니저와 한 지붕 아래서 함께 생활하는 등 ‘현실 자매’ 케미를 자랑할 것을 예고하고 있어 기대를 모은다. 반면 매니저는 라미란과 철저한 비즈니스 관계라며 단언했다고 전해져 폭소를 유발한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51회에서는 ‘현실 자매’ 케미의 라미란과 매니저가 처음 등장한다.

이번 주 라미란이 자신의 집부터 4년 차 매니저까지 말 그대로 ‘리얼’ 일상을 낱낱이 공개한다. 드라마와 영화는 물론 예능까지 장르를 막론하고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냈던 그녀가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어떤 모습으로 재미를 선사할지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라미란과 함께 등장할 그녀의 매니저는 24시간 포커페이스를 유지하고 정곡을 정확하게 찌르는 팩트 폭격을 시전하는 ‘엄근진’ 매력의 소유자라는 후문. 매사에 거침없는 매니저의 고민은 과연 무엇일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 가운데 라미란과 매니저가 한 집에서 함께 아침을 맞이하고 있어 관심을 집중시킨다. 두 사람은 머리를 감느냐 마느냐를 두고 설전을 벌일 예정이라고. 매니저는 “머리를 감아야 겠지?”라는 라미란의 소탈한 질문에 철두철미하게 스케줄을 분석하며 그녀를 설득했다고 전해져 웃음을 자아낸다.

이처럼 라미란과 ‘현실 자매’와 같은 친근한 모습을 보여준 매니저. 그러나 그녀는 두 사람이 어떤 관계냐고 묻는 제작진에게 “되게 비즈니스 적인 사이죠”라고 단호하게 답했다는 전언이어서 이들 관계의 진실은 대체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현실 자매’와 ‘비즈니스 파트너’를 오가는 라미란과 매니저의 모습은 오는 27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들의 가장 최측근인 매니저들의 말 못할 고충을 제보 받아 스타도 몰랐던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모인 참견 군단들의 검증과 참견을 거쳐 스타의 숨은 매력을 발견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으로 이영자, 전현무, 송은이, 양세형, 유병재가 출연하며 매주 토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