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백 드레스' 알리, 홍은희·길구봉구 ★들 축하 속 결혼
'순백 드레스' 알리, 홍은희·길구봉구 ★들 축하 속 결혼
  • 강대학 기자
  • 승인 2019.05.11 2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구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가수 알리가 홍은희와 길구봉구 등 동료들의 축하 속에 결혼식을 올렸다.

알리는 11일 오후 서울 대한성공회 서울주교좌성당에서 회사원 연인과 백년가약을 맺었다.

홍은희와 길구봉구 등은 알리의 결혼식 사진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렸다. 홍은희는 "우리도 이 근처에서 16년 전. 시간이 5G, 알리 결혼 추가 행복해야해 5월의 신부 시청 앞"이라고 글을 올리며 유준상과 결혼식 장소 앞에서 찍은 사진을 올렸다.

 

 

 

홍은희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길구봉구의 길구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누나 축하해요. 오래오래 행복하세요"라는 글을 올리며 웨딩드레스를 입은 알리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알리는 웨딩드레스를 입고 새신부의 미모를 뽐내고 있다. 화사한 드레스와 올림머리가 잘 어울리는 모습이다.

한편 알리는 앞서 "희로애락을 함께할 사람을 찾게 돼 기쁘다"며 "함께 하는 기쁨이 제게 깊이 있는 음악과 또 다른 세상을 경험시켜줄 것을 기대한다"고 결혼 소감을 밝힌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