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내달 5일까지 전직원 대상 4대 폭력 예방교육
용인시, 내달 5일까지 전직원 대상 4대 폭력 예방교육
  • 김지선 기자
  • 승인 2019.05.22 1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공직자들이 4대 폭력 예방교육을 받는 장면.(사진=용인시)
용인시 공직자들이 4대 폭력 예방교육을 받는 장면.(사진=용인시)

 

용인시는 9일부터 내달 5일까지 8회에 걸쳐 시청과 3개구청을 돌며 전 직원을대상으로 성희롱, 성매매, 성폭력, 가정폭력 등 4대 폭력을 예방하는 교육을 한다.

지난 20일 시청 에이스홀에서 2회에 걸쳐 진행된 교육에는 백군기 용인시장을비롯해 1200여명의 직원이 참석했다.

시는 매년 4대 폭력을 예방하기 위한 교육을 하고 있는데 올 상반기엔 유정흔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전문강사가 ‘성인지 감수성 향상과 젠더기반 폭력예방 통합교육’을 주제로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특히 직장 내에서 발생할 수 있는 권력이나 힘의 차이를 이용한 성희롱·성폭력의 사례와 디지털 성범죄, 데이트 폭력의 발생 및 해결 등 최근 이슈가되는 사안을 중점적으로 소개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교육은 각종 폭력에 대한 인식을 개선해 건강한 직장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것”이라며 “모범적인 직장문화를 시 전역으로 확산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