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남부청장, 취임 후 첫 행보로 치안현장 방문
경기남부청장, 취임 후 첫 행보로 치안현장 방문
  • 김미선 기자
  • 승인 2019.07.08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남부경찰청장(치안정감 배용주)은 8일 수원서부경찰서 매산지구대와 우리동네 경찰센터를 방문하여 주민안전을 위한 치안시책을 점검하고 근무 중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현장직원들을 격려했다.(사진=경기남부청)
경기남부경찰청장(치안정감 배용주)은 8일 수원서부경찰서 매산지구대와 우리동네 경찰센터를 방문하여 주민안전을 위한 치안시책을 점검하고 근무 중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현장직원들을 격려했다.(사진=경기남부청)

 

경기남부경찰청장(치안정감 배용주)은 수원서부경찰서 매산지구대와 우리동네 경찰센터를 방문하여 주민안전을 위한 치안시책을 점검하고 근무 중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현장직원들을 격려하였다고 8일 밝혔다.

이 날 배 청장은 “주민의 입장에서 주민이 필요로 하는 것을 듣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한 지역경찰의 임무”라며 제복입은 시민으로서 주민의 안전을 지키는 현장중심 경찰활동을 강조하였다.

수원역 주변 로데오거리 치안상황 점검 이어서 1일 유동인구가 30여만 명에 이르고, 여름철 치안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수원역 주변 로데오거리를 둘러보며 치안상황을 점검하였다.

한편 배용주 경기남부경찰청장은 “앞으로도 지역실정과 시민의 요구에 맞는 자율과 책임의 경찰활동을 통해 사회적 약자인 여성을 범죄로부터 보호하는 등 도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지역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