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리와 곤이(鯤鮞고니)
사리와 곤이(鯤鮞고니)
  • 최태호 스페셜 칼럼
  • 승인 2019.07.11 07:24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대학교 한국어학과<br>최태호 교수
중부대학교 한국어학과
최태호 교수

[국민투데이 전문가 칼럼=최태호 중부대학교 한국어학과 교수] 아주 오래 전의 일이다. 문학을 하는 계수(季嫂)씨와 막내 동생이 식당에서 언쟁을 하였다. 지금은 기억이 나지 않지만 둘 중의 한 명이 ‘사리’가 일본말이라고 우기고, 한 명은 우리말이라고 우기면서 싸우다가 필자한테 전화를 했었다. 필자가 단호하게 ‘우리말’이라고 하면서 싸움은 싱겁게 끝이 났다.많은 사람들이 냉면집에 가면 ‘사리 하나 추가’하는 일이 많을 것이다. 사리를 사전에서 찾아보면 ‘1. 국수, 실, 새끼 등을 헝클어지지 않도록 사리어 감은 뭉치 2. 떡볶이나 냉면 따위의 기본 음식 위에 덧얹어 먹는, 국수나 라면 따위의 부가 음식, 3. 수 관형사 뒤에서 의존적 용법으로 쓰여, 국수,실, 새끼 등의 뭉치를 세는 단위를 나타내는 말’ 이라고 나타나 있다. 사리의 어원이 ‘사리다’에서 유래한 것임을 알 수 있다. ‘(무서워서) 몸을 사리다’ 할 때 동사로 사용된 ‘사리다’에서 온 말이다. ‘사리다’는 짐승이 겁을 먹고 꼬리를 내리거나, 뱀 등이 똬리처럼 몸을 동그랗게 감은 모양새를 나타낸다. 거기서 유래하여 ‘국수, 새끼, 실 등을 동그랗게 포개어 감다’라는 뜻이 되었고, 그렇게 만들어 놓은 것이 ‘사리’다. 지금은 ‘냉면 사리’ ‘국수 사리’ ‘라면 사리’처럼 쓰이고 있다(이재경; 사리가 일본말이라고요?) 결국 ‘사리’는 ‘사린 것’의 의미를 포함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보통 사전을 찾아보면 사리는 1. 사물의 이치, 2, 부처나 승려 등을 화장해서 나오는 물질, 3.noodles<네이버 어학사전>와 같이 나와 있다. 3번의 어원을 좀 더 자세히 알아보면 원래 사리란 ‘가늘고 긴 한 해 살이 풀’을 의미하였다. ‘고사리’에서 그 어원을 찾을 수 있다. 싸리(荊 -회초리 형)나무의 고형이 ‘사리’였으며, 어근은 ‘살’이다. 일본어 seri(芹 미나리 근)의 어근 sel도 ‘살(sal)’과 동일한 어원을 갖고 있을 것이다.(서정범, 새국어어원사전) 국수가락이 가늘고 긴 것에서 ‘사리’와 어형이 비슷하고, 여기에 ‘사리다(국수나 새끼, 실 따위를 동그랗게 포개어 감다)’라는 동사의 어근 ‘살(sal)'에 명사형 어미 ‘~이’가 붙어서 이루어진 단어다. 그러므로 사리는 일본어가 아니고 우리말임이 분명하다.

 

 다음으로 식당에 가면 매운탕을 먹을 때 ‘곤이(고니) 하나 추가요.’라고 하면 보통은 ‘흰색 묵 같은 덩어리’를 가지고 온다. “‘애’를 주세요.” 하면 갈색의 덩어리(간)를 주는 것이 보통이다. 우선 곤이(鯤鮞)는 ‘물고기 뱃속의 알, 물고기의 새끼’를 말한다. 鯤(물고기 뱃속의 알, 곤), 鮞 (물고기 알, 이)는 한자어에서 유래한 것으로 큰물고기의 알을 뜻하는 단어다. 요즘은 그것이 잘못 알려져서 수컷을 정소를 의미하는 것으로 바뀌었다. 그러나 수컷의 정소는 이리(魚白) 혹은 백자(白子)라고 하며 곤이와는 다르다. 그러므로 물고기의 알을 곤이라고 해야 한다. 그것이 요즘 식당의 안내판에는 ‘고니’라고 쓰고 있다. 일본어로 알고 있으나 역시 한자어에서 유래한 우리말이고 고니는 잘못된 표현이다.

 한편 식당에서 물고기의 간을 애라고 하지만 정확한 표현은 아니다. 애라는 것은 보통 “애간장을 태우다”와 같이 간장의 의미로 쓰이기도 한다. (‘애’에 관해서는 이미 본지 4월 7일 <‘애, 밸, 막창이 뭐여’>에서 상세히 논했음) 아직도 ‘애’라고 하면 ‘간’으로 생각하는 독자가 많아서 조금 더 보강해 본다. 사전에서 ‘애’는 창자(애간장 : 애를 강조하여 이르는 말, 애간장을 태우다 => 1.worry very much, 2. rend one's heart)를 이르는 말이고 합해서 ‘애간장을 태우다’라고도 많이 사용하고 있다. 애와 간장을 동일시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본다. 다만 간의 의미도 일부 포함하고 있으며 중심의미는 창자라고 보아야 한다.

 

 일본의 고어(古語)는 대부분이 백제어나 신라어였다. 그러므로 일본어와 어원이 같은 것이 많다.물론 터키어와 어원이 같은 것도 2000개나 된다고 한다. 같은 알타이어 계통이니 당연한 말이겠지만 동족어를 검토하면 어원을 찾는데 도움이 되기도 한다.

 이제는 자신 있게 우리말로 ‘냉면 사리 하나 추가’해서 먹어 보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Junny 2019-07-11 14:50:12
우리가 흔히 쓰는 고니가 곤이 였군요
앞으로 잘 쓰도록 하겠습니다 ~^^

김성자 2019-07-11 09:26:29
사리는 정말 일본말이라고 생각했었는데 아니였군요^^
감사합니다.또 하나 배우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