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혐의' 강지환, 오늘(12일) 영장실질심사…구속될까
'성폭행 혐의' 강지환, 오늘(12일) 영장실질심사…구속될까
  • 김미선 기자
  • 승인 2019.07.12 0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강지환/뉴스1 © News1 뉴스1DB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성폭행 혐의로 긴급 체포된 배우 강지환(42·본명 조태규)가 12일 영장실질심사를 받는다.

강지환은 이날 오전 수원지법 성남지원에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는다.

앞서 11일 오전 경기 광주경찰서는 준강간 등 혐의로 긴급체포한 강지환에 대한 구속영장을 검찰에 신청했다. 경찰은 강지환이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라고 진술하고 있으나, 구체적 피해 진술 및 당시 정황 등을 근거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이번 영장실질심사를 통해 강지환의 구속 여부가 결정된다.

강지환은 지난 9일 밤 10시50분께 경기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준강간 혐의로 긴급체포됐다. 강지환은 스태프 2명과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는 방에 들어가 한 명을 성폭행하고 또 다른 한 명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피해 여성은 친구에게 휴대전화 메시지로 '강지환의 집에서 술을 마셨는데 현재 갇혀 있다'는 내용의 메시지를 보냈고 친구가 경찰에 신고했다. 이에 광주경찰서는 지난 9일 밤 9시40분께 서울청으로부터 이같은 사실을 통보받고 강지환의 집으로 출동, 피해자들의 진술을 확보하고 강지환을 긴급체포했다.

강지환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공식 입장을 내고 "강지환은 향후 모든 일정을 전면 취소하고 성실히 경찰 조사에 임할 것"이라며 "이런 불미스러운 일로 많은 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