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으로 위기 대처 능력 높인다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으로 위기 대처 능력 높인다
  • 김병갑 기자
  • 승인 2019.09.27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2019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대비 사전컨설팅 1차 회의 개최
수원시는 26일 시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2019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대비 사전컨설팅 1차 회의를 열고, 효율적인 훈련 수행을 위한 민간 전문가들의 의견을 들었다.(사진=수원시)

 

수원시는 26일 시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2019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대비 사전컨설팅’ 1차 회의를 열고, 효율적인 훈련 수행을 위한 민간 전문가들의 의견을 들었다.

회의에는 훈련에 참여할 수원소방서·수원서부경찰서 등 8개 관계 기관, 수원소방서의용소방대 등 3개 민간단체, 수원시 11개 협업부서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회의는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기본계획 설명유관기관·부서 보완사항 제시민간전문가 컨설팅’ 등으로 진행됐다.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은 각종 재난으로부터 시민의 생명·재산을 지키기 위한 국가 차원의 종합훈련이다.

올해는 10월 28일부터 11월 1일까지 5일간 진행된다. 수원시 주요 훈련 내용은 지진에 의한 복합재난(대형화재 등) 대비 훈련(28일) 전 국민 지진 대피훈련(30일) (공무원) 비상소집훈련(28~30일) 화재 대피훈련(불시) 등이다.

조진행 수원시 시민안전과장은 이번 훈련으로 불시에 발생할 수 있는 각종 재난·사고에 철저하게 대비하고, 위기 대처능력을 높이겠다면서 시민이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한 도시 수원을 조성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