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주상욱·김보라·한다감·이태환, '터치' 주연…1월 방송
[공식입장] 주상욱·김보라·한다감·이태환, '터치' 주연…1월 방송
  • 국민투데이
  • 승인 2019.10.01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윌엔터테인먼트, 모먼트글로벌, 비비엔터테인먼트, 판타지오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주상욱과 김보라, 한다감, 이태환이 드라마 '터치'의 주연으로 확정됐다.

내년 1월 안방극장을 찾아갈 채널A 새 금토드라마 '터치'(연출 민연홍/ 극본 안호경)는 빚쟁이 실업자로 전락한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아이돌 데뷔에 실패한 연습생이 새로운 꿈을 찾아가는 로맨틱 코미디&뷰티 드라마다.

주상욱은 극 중 프로페셔널한 메이크업 아티스트인 차정혁 역을 맡았다. 그는 완벽한 결과만을 추구하는 능력있는 인물을 통해 워커홀릭의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안정적인 연기력과 탄탄한 필모그라피를 자랑하는 주상욱이 주연으로 확정되면서 이번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함께 주연을 맡은 김보라는 10년차 아이돌 연습생 출신의 메이크업 아티스트 어시스턴트 한수연으로 분한다. 한수연은 긴 연습생 끝에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데뷔 기회를 얻게되지만 의문의 사건으로 퇴출되는 불상사를 겪는 인물로 메이크업이란 새로운 적성을 발견하며 진정한 진가를 펼쳐나가게 된다. 특히 김보라는 '스카이 캐슬' '그녀의 사생활' 등을 통해 주목받는 배우로 꼽히고 있는 만큼 그가 '터치'에서 선보일 한수연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두 사람은 '메이크업'이란 테마를 통해 뷰티와 연예계 속 치열한 프로의 세계를 그려내며 꿈을 향해 나아가는 흥미진진한 전개로 안방극장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또한 한다감은 성공을 향한 욕망이 강한 탑클래스 여배우 백지윤 역으로 분해 우아하고 고혹적인 매력을 발산하며 차정혁을 향한 애틋한 로맨스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그동안 드라마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리턴' 등에서 우월한 미모와 흡인력 있는 연기로 캐릭터들을 완벽하게 소화해 이번 작품에서도 어떠한 매력을 선보일지 기대를 한껏 모으고 있다.

로코 기대주로 떠오르고 있는 이태환은 극 중 외모, 피지컬, 끼를 타고난 월드스타 강도진 역을 맡았다. 강도진은 청량한 소년미와 남자다움을 넘나드는 매력으로 최고의 인기를 구가하는 한류스타지만 사랑 앞에서는 서투르고 빈틈을 드러내는 귀여운 면모를 지닌 인물이다. 훈훈한 남친미로 여성 시청자들의 채널을 고정시키게 만든 이태환은 이번 ‘터치’에서 청량갑 월클(월드클래스)아이돌로 변신, 심쿵하게 하는 비주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처럼 채널A의 기대작 '터치'의 주연이 확정되며 주상욱(차정혁 역), 김보라(한수연 역), 한다감(백지윤 역), 이태환(강도진 역)이 개성있는 4인 4색 드라마를 예고, 이들의 두근두근한 로맨스와 성장 스토리가 어떻게 그려질지 예비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