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출판참 미스코리아 출신 모델 장현옥 한국어교원 필독서“나는 한국어교사입니다”소개
도서출판참 미스코리아 출신 모델 장현옥 한국어교원 필독서“나는 한국어교사입니다”소개
  • 김수선 기자
  • 승인 2020.07.25 2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픽코리아·도서출판제공
토픽코리아·도서출판제공

 

토픽코리아·도서출판 참은 외국인 및 한글을 배우지 않은 한국인에게 한국어를 가르치는 교사의 이야기“나는 한국어 교사입니다”를 지난 2016년 7월경 출간 후, 서점가에서 현재 이 책은 단행본 에세이 스테디셀러로서 현재까지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한국어 교재는 많지만 교사를 위한 현장 체험서가 부족한 실정이다. 이 책은 이러한 부족함을 채우기 위한 단행본으로서 수많은 예비 한국어교사를 위해 출간되었다. 이 책은 세계적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BTS, 팬덤이 가장 큰 걸그룹인 트와이스, 신한류를 불러일으킨 최근 드라마 등을 다루어 한국어 교사에 관심이 있는 젊은 독자들도 미국 현지의 한국어 수업 에피소드에 공감할 수 있게 만들었다.

한국어교사는 한국인이라고 누구나 다 할 수 있을까. 한국인이라면 일단 원어민 교사의 최소 자격은 갖춘 거지만 그 이상의 것을 준비하고 공부해야만 한다. 한국어교원 양성과정을 수료한 후 한국어교육능력검정시험을 치러 한국어교원자격증3급을 획득하거나 대학원에서 '외국어로서의 한국어 교육전공' 을 취득하여 한국어교원 2급 자격증을 따면 된다. 이렇게 하면 한국어교사를 할 수 있다.

하지만 마인드셋(mindset)을 점검해야 한다. 내가 정말 준비가 되었는지, 내가 정말 한국어 교사가 되고 싶은 건지. 나에게 사명감이 있는지. 이러한 고민을 가진 모든 한국어강사 및 한국어교사 지망생들을 위해 도서출판 참에서“나는 한국어 교사입니다”를 출간했다.

이 책은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27년 동안 한국어를 가르치고 있는 저자의 좌충우돌 학생들과의 경험을 통해 세계의 언어로서의 한국어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다. 한류의 영향으로 세계 곳곳에서 한국 음악과 한국 영화, 한국 드라마 열풍이다. 그들은 한국 문화를 즐기기 위해 한국어를 배운다. 한글이 없었더라면 외국인들이 이렇게 쉽게 한국어를 배울 수 없었을 것이다. 한국어와 한글은 이제 우리만의 것이 아니다. 세계를 향하고 있다. 더 많은 한국어 선생님이 필요한 시점이 된 것이다.

저자 구은희 교수는 성신여대 국어국문학과 학사과정을 마치고 1991년 미국으로 건너가 휴스턴 주립대 영어교육 및 이중언어 교육학 박사학위를 받고 현재 미국 캘리포니아주 어드로이트 칼리지의 교수로 재직 중이다. 한국어교육재단 이사장, 세계한인교육자네트워크(IKEN)이사, 직지홍보대사, 세계종이접기연합 글로벌이사(종이문화재단 미국실리콘밸리 지부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토픽코리아 홍보대사인 미스코리아(미코) 출신 모델 장현옥은 용인대학교 무용학과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중앙대학교 일반대학원 문화예술경영학과 석사 졸업한 재원으로 2016 미스 전북(선)으로 당선, 아시아모델페스티벌 키즈모델선발대회MC, 2016대한민국 한복모델페스티벌MC, 2018파주예술제“춤의 향연속으로”무용수 출연, 비달사순스쿨쉽 헤어쇼 무대연출, 미스모델월드오브더코리아 예선 심사위원을 하였고 국민대학교 모델학과 무용 외래교수, 남예종예술실용전문학교 교수와 한국미래춤협회 이사, 한국모델콘텐츠학회 이사로 활동중이다.

도서출판 참은 외국어로서의 한국어교육의 이론과 실제, 참 한국어 1‧2, 토픽(TOPIK)시리즈 등 한국어교재와 청소년상담사2급·3급, 임상심리사2급, 직업상담사2급, 관광통역안내사 수험서, 한국어교원 필독서“나는 한국어 교사입니다”와 해외여행 필독서“고수의여행비법(항공편)”,“리얼 크루즈여행”등 각종 단행본을 발간하는 출판사이다.

도서출판 참은 참 한국어학당(참코리안닷컴)을 오픈해 한국어능력시험·회화·문법 등을 학습할 수 있도록 했다. 이밖에 베스트셀러“베트남투자 창업자가 꼭 알아야 할 베트남 법”,“포스트차이나 베트남”,“베트남 문화의 길을 걷다”,“베트남 경제리포트”,“질의 응답으로 배우는 한국 전통문화의 이해”등 베트남을 소개하는 전문 책을 펴낸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