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낙영 경주시장, 호우 대비 재해복구사업장 현장 점검 실시
주낙영 경주시장, 호우 대비 재해복구사업장 현장 점검 실시
  • 김수선 기자
  • 승인 2020.07.28 0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주시제공
사진=경주시제공

 

경주시는 27일 외동읍 문산리 우박교 현장과 북천 재해복구사업장 등지에서 호우 대비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

장마기간 계속되고 있는 집중호우에 대비해 공사장 안전시설을 점검하고, 하천 내 지장 시설물 제거와  비상 연락체계 정비, 수방자재 확보 등 사전 재해대응과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자 이번 점검을 실시했다.

주낙영 시장은 “최근 국지성 집중호우로 인한 침수, 인명피해 발생 등 안전사고가 다수 발생하고 있으므로, 현장 순찰 강화와 신속한 대응 체계 구축으로 현장관리에 만전을 다 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경주시는 지난 15일부터 여름철 집중호우에 대비해 배수펌프장 실제 가동훈련 실시와 태양광 발전시설, 급경사지, 산사태 우려 지역, 인명피해 우려 지역을 집중 점검하는 등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