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충청창의인성교육원, 시.낭송과 함께하는 스토리 7080문화 축제를 열다
(사)충청창의인성교육원, 시.낭송과 함께하는 스토리 7080문화 축제를 열다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0.10.18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 삼거리공원야외음악당에서 17일(토) 오후 3시 작은 음악회가 열렸다.
천안시 삼거리공원야외음악당에서 17일(토) 오후 3시 작은 음악회가 열렸다.

천안시 삼거리공원야외음악당에서 17일(토) 오후 3시 작은 음악회가 열렸다.

본 행사를 주관한 (사)충청창의인성교육원과 덕향문예원은 코로나19로 위축된 문화행사로 누구나 참여하는 마을축제를 통해 함께 소통하는 장을 마련하고, 건강하고 풍성한 이웃관계로 이끌기 위해 기획된 문화축제이다.

스토리가 있는 7080 음악과 시낭송의 데이트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음악회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모두가 비대면으로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온라인 유투브로 제작해 SNS로도 알릴계획이다.

이번 행사를 주최한 조이플하모니밴드는 충청도와 가을음악여행스케치,가을을노래하다,시민즉석노래자랑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운영으로 공연장 사전 예약제로 참석한 관중에 큰 호응을 이끌었다.

또 특별출연 한 최종환교수는 시계바늘을 불러 흥을 돋았고 음악회 중간 전영희 강사는 시민과 함께하는 건강체조 레크레이션을 선보였다.

심옥보원장은 보컬과 연주(우크렐레,색소폰,클라리넷)에서 다채로운 선율을 선사 했다.

이어 가을의 시를 낭독한 진은정 시인은 음율과 어울린 이 가을의 마지막을 알리는 청하한 목소리로 함께한 관중을 사로잡기에 충분했다.

시민 김선영(37세, 여)씨는 지역의 축제인 “천안흥타령을 비롯해 문화적 욕구가 코로나19 사태로 좁아든 안타까운 마음이지만, 오늘 7080 데이트를 통해 그 나마 힐링이 됐다면서 가족과 함께 음악회를 볼수 있어 즐겁다”고 말했다.

사)충청창의인성교육원 최기복 원장은 “코로나19로 심신이 지친 지역사회 시민들과 함께 즐기고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천안시 삼거리공원야외음악당에서 17일(토) 오후 3시 작은 음악회가 열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