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 V2' 미스터 두들, 낙서 천재의 진정한 '낙서 아트' 시작
'마리텔 V2' 미스터 두들, 낙서 천재의 진정한 '낙서 아트' 시작
  • 유선희 기자
  • 승인 2019.04.26 0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스터 두들, 스태프 티셔츠를 채우는 즉석 낙서부터 '두들 월드' 속 그려지는 '한국'의 모습까지
▲ <사진제공>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국민투데이] 4300만 전 세계인을 사로잡은 낙서 천재 아티스트 미스터 두들이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 등장한다. 그는 '마리텔'을 '두들 월드'로 수놓을 예정이라는 당찬 포부와 함께 '코리아'와 '두들'이 콜라보 된 새로운 작품으로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과연 미스터 두들의 펜 끝에서 완성되는 '두들 월드'의 모습이 어떨지 궁금증을 상승시키고 있다.

오늘 밤 9시 50분 방송되는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서는 세계적인 낙서 아티스트 미스터 두들이 진정한 '낙서 아트'의 매력을 뽐내고 있는 모습을 공개한다.

이번 주 새로운 출연자 미스터 두들과 김수미, 정유미와 함께 새로운 콘텐츠 방송을 선보일 '마리텔 V2'에서는 어떤 다양한 콘텐츠 방송들이 이어질지 기대를 모은다. '저택 주인님의 막내딸' 안유진을 필두로 모인 '마리텔 가족'들이 '마리텔 저택 주인님'이 정해준 기부금을 모으고 무사히 저택을 빠져나갈 수 있을지 궁금증을 모은다.

세계적인 낙서 아티스트이자 팝 아티스트로 알려진 미스터 두들은 전 세계를 사로잡은 낙서 천재의 '낙서 아트'를 선보여 시선을 강탈한다. 그의 이상하지만 아름다운 이야기를 담고 있는 '두들 월드'는 시청자들과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미스터 두들은 즉석에서 스태프가 입고 있는 하얀 티셔츠를 귀여운 캐릭터로 채워내 실력자의 면모를 뽐내고 있어 시선을 강탈한다. 그는 방송 시작 후 실시간 소통에 어려움을 겪게 되지만 "따님~ 도와줘~"라며 안유진을 소환한다. 미스터 두들은 안유진의 도움을 받아 '두들 월드' 속에 '한국'에 대한 이미지들을 거침없이 채워 넣으며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