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미세먼지 및 폭염 저감을 위한 살수차 운영
평택시, 미세먼지 및 폭염 저감을 위한 살수차 운영
  • 김병갑 기자
  • 승인 2019.08.09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미세먼지 제거와 폭염 저감을 위해 기존 운영되는 살수차 3대에 추가로 6대를 투입하여 총 9대 살수차를 10월까지 운영한다.

이번에 추가로 운영되는 살수차는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및 미세먼지·폭염 경보 발령 시, 인구 밀집지역과 차량 통행이 많은 주요도로에 살수를 실시하며, 운행차량은 12톤 이상의 살수차량으로 9시부터 18시까지 운영한다.

평택시는 여름철 불볕더위와 미세먼지를 동시에 대비하기 위해 살수차량을 적극 활용할 계획으로 기상조건을 실시간 파악하여 살수 구간, 횟수, 시간 등을 세부 조정하여 미세먼지와 폭염에 대한 피해를 지속적으로 줄일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미세먼지와 폭염은 시민들의 건강과 직결되는 만큼 적극적인 대응이 필수적으로 이번 살수작업과 같은 사업들을 통해 미세먼지와 폭염으로 인한 피해 예방 및 쾌적한 환경 조성을 위해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